2017.09.05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기술

‘수수·팽이·자두’로 가을식탁 준비하세요

농진청, 9월의 식재료 선정·요리법 소개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9월의 식재료로 수수, 팽이버섯, 자두를 선정하고 주재료로 만들 수 있는 가정식 조리법과 단체급식용 조리법을 소개했다.

 

수수, 탄닌 성분항산화 활성 높아

수수는 곡류 중 드물게 다량의 탄닌을 함유하고 있으며,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와 같은 항산화성분 함량이 풍부해 항산화활성이 높은 특성이 있다.

수수의 씁쓰레한 맛은 팥이 가지고 있는 달고 신맛과 잘 어우러져 떡이나 부꾸미 등에 주로 이용됐다. 또한 곱게 가루를 내어 바삭한 과자를 만들고, 불에 볶아 붉은색의 맑은 차나 기름에 살짝 튀겨 팝콘이나 시리얼 등 건강 간식으로 이용해도 좋다. 수수를 이용한 조리법으로는 수수배추전’, ‘수수견과류설기떡’, ‘수수가루부추무침을 소개했다.

 

팽이버섯, 열량 낮고 영양소 고루 함유

팽이버섯은 열량이 낮고 아미노산, 비타민, 무기질, 수용성 식이섬유를 고루 함유하고 있다.

팽이버섯은 오래 끓여도 꼬들꼬들 씹히는 쫄깃한 질감이 으뜸이지만 열에 쉽게 숨이 죽는 특성이 있어 조리시 마지막 끓을 때 넣어야 형태가 흐트러지지 않고 맛이 좋다.

또한 마른 팬에 볶거나 건조시켜 두었다가 다양한 음식으로 조리할 수 있으며 가루를 내어 쓰면 소화기능 향상과 영양 보충식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팽이버섯을 이용한 조리법으로는 팽이말이찜’, ‘팽이고추기름절임’, ‘버섯김치잡채’, ‘버섯피클을 소개했다.

 

자두, 어린이 발육·노인 골다공증 예방

자두는 이브의 과일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하고 유기산과 과당을 비교적 많이 함유하고 있다. 또한 칼슘 함량이 다른 과실보다 높아 어린이 발육이나 노인들의 골다공증 예방에 좋다. 자두는 장기 저장이 어려워 주로 생식으로 이용되지만 건조과일로 활용성이 높으며 절여두고 오래 먹어도 좋다. 자두를 이용한 조리법으로는 자두물김치’, ‘자두타르트’, ‘자두두부볼조림을 소개했다.

 

9월의 식재료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은 농업기술포털 농사로(http://www.nongsaro.go.kr)-생활문화-음식-이달의음식에서 볼 수 있다. ‘농사로를 활용하면 선정 식재료에 대한 유래, 구입요령, 보관과 손질법, 섭취방법, 영양성분 등에 대해 상세히 알 수 있다.

또 선정된 식재료를 이용해 별미 가정식 조리법과 단체급식용 조리법도 소개돼 있다.

한귀정 농진청 가공이용과 연구관은 농진청이 매달 추천하는 이달의 식재료로 소개된 유용한 정보가 농식품의 영양학적 가치는 물론 농식품 소비 확대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정보

이도현 기자

안녕하세요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