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팜협, 파주시 혁신밸리 현장 답사
스마트팜협, 파주시 혁신밸리 현장 답사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8.10.1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현출 회장 “파주시 혁신밸리 응원”
(사)한국스마트팜협회(회장 박현출)가 스마트팜 현장 답사를 계획하고 지난 4일 파주시(시장 최종환) 민통선 내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지역과 창업보육센터 건설현장, 하모니 신농업 구축현장을 방문했다.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사)한국스마트팜협회(회장 박현출)가 스마트팜 현장 답사를 계획하고 지난 4일 파주시(시장 최종환) 민통선 내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지역과 창업보육센터 건설현장, 하모니 신농업 구축현장을 방문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답사는 지난 8월 협회 출범 이후 처음 주최하는 행사로 지속 가능한 미래 신성장동력인 스마트팜의 저변 확대와 농업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스마트팜협회가 주최하고 파주시 농업기술센터와 ㈜스마트팜센터(대표 조만호)가 공동으로 주관했다. 

스마트팜센터는 경기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주관사로 소프트뱅크 자회사인 ARM ISG, ARM TD를 비롯해 ㈜지맥스솔루션, ㈜네이버팜, 우듬지팜, 미래원, ㈜이랜드그룹 맛누리농업법인, ㈜신성이엔지 등과 운영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있다.

박현출 회장은 “파주시의 혁신밸리 마스터플랜을 통해 미래형 북방 농업과 도심에 근접한 근교농업의 스마트팜 미래를 견인하고, 청년농 육성 프로그램과 농업플랫폼 구축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한국 농업이 새로운 지평을 열어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운영컨소시엄에 참여한 고영혁 ARM TD(트레저데이터) 한국총괄은 “ARM이 추구하는 AI 구현에 경기-파주 스마트팜 혁신밸리가 최적의 조건이며 소프트뱅크의 자회사인 ARM의 기술과 자본력을 가미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북방 거점 농업플랫폼 구축을 완성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마트팜협회는 앞으로 전국 스마트팜 사업장을 현장 답사하며 50여개의 주요 기업과 (사)한국농식품ICT융복합산업협회(KAICAF) 40여 업체에 다양한 사업 참여 기회를 부여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9월 혁신밸리 조성 설명회를 진행해 농업인 대표 및 청년농 대표들의 참여 동의를 얻었으며 군과 민관 협의체를 구성해 사업 타당성 및 실효성 검토에 들어갔다. 실증단지내에는 청년농 임대 공간과 함께 최첨단 스마트팜 테마 타운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관호 스마트팜협회 사무총장은 “앞으로 회원사를 지속적으로 방문할 예정이며 11월 ‘스마트팜의 미래와 농업 패러다임 변화’라는 주제로 포럼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31041)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성거읍 정자1길 180 한국농기계글로벌센터 B동 2층
  • 대표전화 : 041-552-1145
  • 팩스 : 02-6455-1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삼(김난영)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58
  • 등록일 : 2012-10-29
  • 발행일 : 2012-10-29
  • (사)한국쌀전업농중앙연합회장·한국농업신문 회장 발행인 : 김광섭
  • 한국농업신문 대표이사 편집인 : 김진삼
  • 한국농업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한국농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arm@newsfarm.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