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 말까지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신청
이달 말까지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신청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8.11.23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2000ha 1만2000톤 생산 계획
청원생명쌀.<br>
청원생명쌀.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충북도 청주시가 2019년 청원생명쌀 생산을 위해 오는 30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동에서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신청을 받는다. 

청원생명쌀 계약재배는 청주 거주 농업인으로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농지 중 계약재배 면적이 0.5㏊이상인 경우 신청할 수 있다. 2019년산 청원생명쌀은 전체 2000㏊를 계약재배해 조곡 1만2000톤을 생산할 계획으로 친환경인증필지를 제외한 전 필지 1600㏊에 대해 GAP인증을 받아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내년에는 소비자 반응이 좋은 고시히카리 품종을 전년 대비 300㏊증가한 520㏊를 신청 받는다. 

계약재배필지는 우렁이 공급으로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고, 자재선정심의회를 거쳐 맞춤형 친환경 고품질생산 자재 선정 및 드론 및 광역살포 등을 통한 공동방제로 농법의 단일화를 통한 고품질의 쌀을 생산할 계획이다. 

한편 청원생명쌀은 12년 연속 한국표준협회 로하스 인증, 대한민국 명품쌀에 선정되는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통해 대한민국의 으뜸쌀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쌀소비 하락 등 어려운 시장 여건을 이겨내기 위해서는 고품질 쌀 생산이 해법이다”라며 “특히 내년에는 소비자 반응이 좋은 조생종인 고시히카리 품종 확대 생산 및 철저한 재배관리와 품질관리를 통해 전국 소비자들이 인정하는 고품질 청원생명쌀이 생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