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괴산 감물감자축제’ 성료 
‘제9회 괴산 감물감자축제’ 성료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9.06.26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천명 인파 몰려…방문객 발길 잡아
트로트 신동 정동원군 홍보대사 위촉
‘제9회 감물감자축제’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주민 화합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으며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사진=괴산군>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제9회 감물감자축제’가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주민 화합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으며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22일 감물면사무소 앞 광장 일원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이차영 괴산군수, 신동운 괴산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지역주민과 출향인사, 자매결연지 관계자, 도시 소비자 등 3000여명이 몰리면서 대성황을 이뤘다. 

오카리나 공연과 농악대 공연으로 흥겹게 시작된 이날 축제에서는 찐 감자 빨리 먹기, 감자 길게 깎기, 감자 관련 시·그림 전시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여기에 감자캐기 체험행사를 비롯한 페이스페인팅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마련되면서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했다. 또 생감자를 이용한 까르보나라, 감자전, 옹심이, 감자떡, 통감자구이, 감자샌드위치, 감자칩 등을 맛볼 수 있는 시식·판매장에는 방문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으며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부대행사로 펼쳐진 친환경 감자 직거래장터에서는 준비된 고품질 감자가 모두 완판됐으며, 표고버섯 등 친환경 농산물, 짚풀공예 전시장 등도 방문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날 축제 행사장을 방문한 트로트 신동 정동원군은 군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고, 축하 공연을 펼치며 홍보대사로서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이형재 감물면 축제추진위원장은 “감물지역 특산품인 감자를 소재로 판매와 체험, 홍보의 장으로 펼쳐진 이번 축제는 주민들의 소득 창출은 물론 감물감자의 명성을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됐으며, 주민 화합에도 기여하는 등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