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삭패기 15일전 이삭거름 쌀 품질 ‘UP’
이삭패기 15일전 이삭거름 쌀 품질 ‘UP’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9.07.12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량원, 10a당 2.7kg…완전미율 높아져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이삭거름 시기를 제시했다. <사진=농진청>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이삭거름 시기를 제시했다.

식량원에 따르면 이삭거름은 쌀의 단백질 함량과 완전미율에 영향을 미치며 이삭패기 15일 전에 주면 고품질 쌀 생산에 유리하다. 이삭패기 25일 전에 주면 속이 차지 않은 벼 알이 너무 많이 달리게 돼 쌀 품질이 떨어진다.

15일 전에는 이삭 일부가 퇴화되면서 적당한 벼알수를 유지하고 벼 알 크기도 커져, 이때 거름을 주면 전분이 충분하게 채워져 벼 알이 충실하고 완전미율이 높아져 쌀 품질이 향상된다.

이삭거름 중 질소 성분은 쌀 수량을 늘리는 데 도움을 주지만 쌀 단백질 함량을 높여 품질 향상에는 좋지 않다. 따라서 거름 주는 양도 조절해야 한다.

고품질 쌀 생산 시 농촌진흥청 표준 거름을 주는 양에 따르면 질소는 10a당 성분량 기준 9kg이며, 이 중 이삭거름은 30%인 2.7kg 수준이다. 이삭패기 전 25일보다 15일에 이삭거름을 주면 현미 천 알의 무게는 0.7g, 완전미율은 3.2% 늘어 고품질 쌀을 생산할 수 있다.

오명규 식량원 작물재배생리과장은 “기후변화로 쌀 수량과 품질도 영향을 받고 있다. 이삭거름 주는 시기와 양을 잘 조절해 고품질 쌀을 생산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