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한국삼공, 진딧물 방제에 ‘빅스톤’
SG한국삼공, 진딧물 방제에 ‘빅스톤’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9.07.12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항성 진딧물 효과적인 방제 가능해
한국삼공, 빅스톤 입상수화제.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SG한국삼공(주)은 진딧물 방제약으로 ‘빅스톤 입상수화제’를 소개한다. 

‘빅스톤’은 침투이행성이 강한 설폭시민계통의 ‘설폭사플로르’와 침달성이 우수해 약제가 묻지 않은 곳까지 방제가 가능한 니아신계통의 ‘플로니카미드’를 주성분으로 하는 진딧물 방제 전문 약제이다. 이에 ‘빅스톤’은 약효발현 속도가 매우 빠르며 약제가 묻지 않은 잎 뒷면뿐만 아니라 잎이 말린 경우에도 방제가 가능해 진딧물 방제에 매우 효과적이다. 

또 작용기작이 기존 약제와 달라 저항성이 발현된 진딧물에도 우수한 효과를 발휘하며, 환경 및 인축에 안전해 유용곤충 및 작물에 안심하고 사용이 가능한 제품이다.

또 최근 문제가 되는 돌발해충 미국선녀벌레에도 등록돼 빠른 섭식독 및 흡즙저해 효과로 작물 피해의 진전을 막고 피해를 최소화 시켜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