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 ‘탄저병’ 전문 약제 ‘프로키온’
고추 ‘탄저병’ 전문 약제 ‘프로키온’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9.07.26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효·지속력 우수…감연균 생장 억제
프로키온. <사진=한국삼공>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본격적인 고추 수확기를 앞두고 농가에 병해충 관리가 요구되고 있다. 

특히 고추 ‘탄저병’은 과실에 반점이 생기며 품질과 수확량을 감소시켜 가장 신경써야 하는 고추 병해중 하나다. 이에 SG한국삼공㈜(대표이사 한동우)은 고추 ‘탄저병’을 방제하기 위해 예방 및 치료 효과가 우수한 ‘프로키온 액상수화제’를 추천하고 있다. 

‘프로키온’은 효과와 지속력이 우수해 농업인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차세대 스트로빌루린계 약제다. 살포 즉시 잎 표면의 병원균을 저지시킨다. 또 발아한 포자를 효과적으로 방제하고 감염균의 포자형성과 생장을 멈추게 한다. 약이 작물체 표피층에 강하게 부착, 재분배돼 약효가 오래 지속된다.

한국삼공 관계자는 “과수와 채소작물에 대한 안전성도 기존의 스트로빌루린계 약제보다 높다”며 “폭염 뒤 집중호우와 습해피해 등으로 발생하는 다양한 병해를 효과적으로 동시 예방할 수 있는 종합살균제”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