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쌀전업농 시작으로 군 내 쌀과 성금 기탁 이어져
예산군쌀전업농 시작으로 군 내 쌀과 성금 기탁 이어져
  • 최정민 기자 cjm@newsfarm.co.kr
  • 승인 2020.01.11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눔 문화 활성화 통해 쌀 갖는 가치 알려

(한국농업신문=최정민 기자)예산군의 소외계층을 위한 관내 벼농사 및 양곡가공협회 등 관련 단체들의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군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김충국 (사)한국쌀전업농예산군연합회장이 300만원 상당의 백미 10kg 100포를 군에 전달한데 이어 지난10일 채수의 덕산온천로영농조합법인 회장도 150만원 상당 4kg 100포를 기탁했다.

특히 전달된 쌀은 군에서 직접 생산된 고품질 쌀로 회원들의 벼를 도정해 만든 것이어서 더욱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김충국 충남도쌀전업농연합회 부회장은 “어려울수록 나눔이 활성화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우리 식략의 근본인 쌀을 통해 나눔을 활성화하고 쌀이 갖는 가치를 더욱 높여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임승룡 (사)양곡가공협회 군 지부장도 같은 날 200만원의 성금을 군에 전달했으며, 해당 단체는 지난해에도 이웃돕기에 쌀과 성금을 기탁해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지역사회에도 귀감이 되고 있다.

아울러 매년 군의 고품질 쌀 생산에 앞장서며 쌀 판매 촉진 운동을 진행하는 등 쌀 농업인의 권익 향상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지난해 연이은 태풍과 호우 피해로 어려움이 컸을텐데 성금 모금까지 적극 동참해주시는 벼농사 단체 분들이 있어 어려운 이웃들이 보다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