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이용으로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더하겠습니다”
“전통시장 이용으로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더하겠습니다”
  • 최정민 기자 cjm@newsfarm.co.kr
  • 승인 2020.04.10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정원, 세종전통시장과 자매결연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한국농업신문=최정민 기자)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은 코로나19로 곤경에 처한 지역경제 회복 지원활동에 나섰다. 

농정원은 지난 8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관 소재지인 조치원의 ‘세종전통시장’과 자매결연 협약을 맺었고, 이는 지난 3월 대구·경북 지역 의료진 후원활동에 이은 두 번째 프로젝트로 지역사회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추진됐다.

농정원은 이번 자매결연으로 매월 셋째 목요일을 ‘시장가는 날’로 지정하고, 농정원 임직원의 조치원 세종전통시장 이용을 적극 독려해 시장 활성화 및 지역경제 회복에 기여할 계획이다.
 
세종전통시장 상인회는 양질의 물품을 저렴한 가격에 공급함은 물론, 원산지 및 가격표시 이행 등 신뢰와 친절로 서비스 개선을 위한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신명식 원장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농업인, 소상공인이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농정원은 코로나19가 극복되는 날까지 지역경제 활성화 등 기관이 할 수 있는 모든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