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4 (토)

  • -동두천 5.2℃
  • -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5.3℃
  • 연무대전 9.7℃
  • 연무대구 9.5℃
  • 연무울산 11.4℃
  • 연무광주 10.8℃
  • 구름조금부산 14.4℃
  • -고창 8.9℃
  • 구름조금제주 12.0℃
  • -강화 3.2℃
  • -보은 9.5℃
  • -금산 8.7℃
  • -강진군 12.9℃
  • -경주시 11.3℃
  • -거제 13.4℃
기상청 제공

산림/관광

전체기사 보기

산림청, 주말마다 산불 특별단속 나서

오는 24일부터 4월 29일까지 매 주말 기동단속반 운영

(한국농업신문=최정민 기자)산림청(청장 김재현)이 봄철 산불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 직원을 동원해 전국적인 산불방지 기동단속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산림청과 지자체는 오는 24일부터 4월 29일까지 매 주말마다 특별 기동단속 조를 편성해 전국 산불취약지를 대상으로 논·밭두렁, 쓰레기 소각 등의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산림보호법’ 제34조에 따라 산림 또는 산림인접지역(산림으로부터 100m이내)에서 불을 피우거나 불을 가지고 들어가는 행위 적발 시 3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특히 이번 단속은 중형헬기와 드론을 활용하여 공중과 지상에서 대대적인 합동으로 이뤄진다. 아울러 단속 조는 산불취약지역 마을을 찾아 주민들에게 사소한 소각행위가 산불로 번질 수 있음을 인지시키고 실수로 산불을 내더라도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음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소중한 우리 산림을 지키기 위해 산림청 전 직원이 힘을 모으고 있으며, 특별 기동단속 등을 통해 허가 받지 않은 불법소각을 집중 단속하고 위반자에게 과태료 부과 등 처벌을 강화 할 방침”이라며 “국민들의 자발적인 산불예방 참여를 부탁드린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