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4 (토)

  • -동두천 5.2℃
  • -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5.3℃
  • 연무대전 9.7℃
  • 연무대구 9.5℃
  • 연무울산 11.4℃
  • 연무광주 10.8℃
  • 구름조금부산 14.4℃
  • -고창 8.9℃
  • 구름조금제주 12.0℃
  • -강화 3.2℃
  • -보은 9.5℃
  • -금산 8.7℃
  • -강진군 12.9℃
  • -경주시 11.3℃
  • -거제 13.4℃
기상청 제공







진딧물 깨끗이 제거 ‘팡파레에스’
(한국농업신문=이도현 기자)시설하우스 수확철인 최근 경농의 ‘팡파레에스’ 액상수화제가 최고의 진딧물약으로 각광받고 있다. ‘팡파레에스’는 새로운 물질의 신개념 살충제로서 진딧물 등 과채류, 과수의 흡즙해충에 강력한 방제효과와 긴 약효지속성이 특징이다. 약제살포 후 신속하고 강력하게 진딧물의 섭식을 억제해 다른 어떤 약제보다 작물보호효과가 우수하다. ‘팡파레에스’는 해충의 행동을 억제해 치사시키는 새로운 작용기작을 가지고 있다. 기존 약제에 내성이 생긴 저항성 진딧물 등 과채류 및 과수 흡즙해충에 탁월한 방제효과를 나타낸다. 또 강력한 침투이행성 및 침달성으로 약제 살포시, 미처 약제가 닿지 못한 잎 뒷면과 안쪽의 잎까지 균일한 방제효과를 나타낸다. 특히 기존의 약제는 흡즙한 해충이 잎에 그대로 사체가 남아 있는 반면, ‘팡파레에스’는 약제 살포 후 해충의 행동억제 및 이상행동을 발생시켜 작물에 붙어 있지 못하고 치사케 한다. 이를 통해 과실의 상품성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경농 관계자는 “‘팡파레에스’는 일본 등 농업선진국에서 안전성과 신속한 방제효과를 인정받았다”며 “특히 흡즙해충의 전 생육 단계에 작용해 살포시기도 유연하고 사용이 편리하다”고 말했다.

배너


사설/칼럼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