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현대車 후원 2억원 '상생 마케팅'
농협, 현대車 후원 2억원 '상생 마케팅'
  • 유은영 기자 you@newsfarm.co.kr
  • 승인 2019.04.26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주요 농협하나로마트서 양파, 배추 등 할인 판매

(한국농업신문=유은영 기자) 농협과 현대자동차가 상생마케팅으로 농산물 소비촉진에 나선다.

농협(회장 김병원)은 현대자동차로부터 양파 1억원, 매실 6000만원, 배추 4000만원 등 총 2억원을 후원받아 행사물량이 소진될 때까지 농산물 상생마케팅 행사를 22일부터 개최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협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앞줄 왼쪽)와 현대자동차 이광국 부사장(앞줄 오른쪽)이 22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열린상생마케팅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농협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앞줄 왼쪽)와 현대자동차 이광국 부사장(앞줄 오른쪽)이 22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열린상생마케팅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가격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 배추 재배농가를 위해 마련했다.

농협은 현대자동차의 후원금 2억원을 활용해 산지농협 수취가격에 양파 3kg 1망 당 1000원, 15kg 1망 당 2000원, 배추 1망 당 1450원을 각각 지원하고, 행사기간 동안 전국 주요 농협하나로마트에서 할인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5년 농협과 우리농산물·우리자동차 소비촉진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매년 2억원을 후원해오고 있다. 현대차를 구매하는 농협 조합원에게 추가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이광국 현대자동차 부사장은 “농업인들이 농산물 값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상생마케팅 후원을 하게 되었다”면서, “우리 농업인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원석 농협 농업경제대표는 “매년 우리 농업인을 돕기 위해 변함없이 상생마케팅에 적극 참여해 준 현대자동차 임직원께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면서, “앞으로도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상생협력의 장을 지속 마련하겠다”고 취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