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7주년 축사]‘함께하는 농업인, 대접받는 농업인’
[창간7주년 축사]‘함께하는 농업인, 대접받는 농업인’
  • 이도현 기자 dhlee@newsfarm.co.kr
  • 승인 2019.10.16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인께 희망을 드릴 수 있는, 지원을 아끼지 않는 국회 위해 최선
황주홍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황주홍 위원장.

한국농업신문 창간 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대한민국의 쌀전업농과 농업인의 권익을 대변하기 위해 항상 애써주시는 김광섭 발행인님과 김진삼 편집인님을 비롯한 모든 임직원 여러분께 축하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한국농업신문은 쌀 농업의 보호와 발전을 위해서 앞장서는 농업정론지로서 지난 2012년 창간됐습니다. 7년이라는 시간동안 ‘함께하는 농업인, 대접받는 농업인’의 시대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습니다. 그리하여 우리농민들에게 큰 힘이 되었습니다.

지금 우리 농업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값싼 수입산 농산물이 국민들의 식탁을 점령하고 있으며, 농업예산은 터무니없이 부족하여 정부가 농업을 홀대하고 있다는 비판도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습니다. 농촌 지역의 국회의원이자, 소관 상임위원장으로서 마음이 무거울 따름입니다. 하지만 이럴 때 일수록 우리 농업인 여러분들이 끊임없이 노력하여 우리 농업의 발전을 위해서 앞장서 주셔야 할 것입니다. 저는 농업인 여러분들께 희망을 드릴 수 있는, 지원을 아끼지 않는 국회를 만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아울러 제대로 된 언론의 역할도 중요합니다. 농가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하고, 때로는 쓴소리도 던질 수 있는 정론직필의 언론으로 자리매김하여 대한민국의 농업이 지금의 위기를 딛고 계속해서 전진할 수 있도록 전문 언론의 역할을 다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다시 한 번, 한국농업신문의 창간 7주년을 축하드립니다. 한국농업신문을 아껴주시는 애독자 여러분, 그리고 모든 임직원 여러분의 앞날에 행복과 건강이 가득하기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